상단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금융정보

DSR 안보는 주택담보대출? 대부업 후순위 가능하지만 그게 다는 아니다

페이지 정보

댓글 0건 조회 18회 작성일 22-11-23 13:44

본문

b13a38a8d137078f497d2dba5e5dfe59_1669178

 

 

 

 

아무리 완화해도 DSR이 그대로면 무용지물

주택담보대출을 계획중인 사람들의 머릿속엔 기본적으로 '주택담보대출은 은행에서'라는 고정관념이 있습니다. 금리 조건이 가장 좋기 때문이기도 하지만 요즘처럼 까다로운 규제가 없던 시절엔 지역에 따른 한도 규제인 LTV도 없었고, 소득 대비 부채비율 규제인 DSR도 없었기 때문에 제약이 없다는 장점이 더 컸습니다.

또한 현재는 주택담보대출 이자를 무조건 원금과 같이 갚아야하는 원금균등상환/원리금균등상환 방식으로 이용해야 해서 매월 수십~수백만원의 이자 상환을 하지만, 불과 몇년전까지만 해도 매월 이자만 내는 방식으로도 주택담보대출 이용이 가능했었던 차이가 있습니다.

결과적으로 불과 몇년사이에 매우 까다로운 규제가 적용된 후, 현 정부에서 무주택자의 주택담보대출 LTV 완화, 규제지역 해제 등 완화 정책을 펴고 있지만 여전히 풀리지않는 DSR, 이 DSR 하나 때문에 규제 완화 효과를 제대로 얻을 수 없는 것이 문제인 상황입니다.

 








b13a38a8d137078f497d2dba5e5dfe59_1669178

 

 

 

금리 인상기엔 DSR이 더 문제

 

아무리 한도를 높여줘도 결국 소득 대비 연간 지출해야 하는 대출원리금의 비율인 DSR 이 은행은 40%이하, 보험사 50% 이하까지만 주택담보대출을 받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예를 들면, 연봉 1억원인 직장인이 규제지역에서 시세 14억원의 아파트를 매매하는 경우, 은행 주택담보대출은 LTV 규제로 최대 4억6천만원까지만 이용할 수 있습니다. 만약 이 지역이 규제지역에서 해제되어 LTV가 50%으로 상향된다면 최대 가능 금액이 7억원으로 상승합니다.

 

하지만 연봉 5천만원인 사람은 LTV가 해제되더라도 이미 DSR을 초과하기 때문에 추가대출이 나오지 않는 상황이 됩니다. 결국 대부분의 문제는 DSR에서 발생하며 요즘처럼 금리가 급격하게 오르는 상황엔 DSR도 높아져 더욱 가능 금액이 줄어들게 됩니다.

 








b13a38a8d137078f497d2dba5e5dfe59_1669178

 

 

 

DSR 안보는 후순위담보대출, 비교는 금융플러스

 

 

해결 방법은 DSR 안보는 주택담보대출, DSR 적용 없는 후순위담보대출을 이용하는 것입니다.

복잡한 부동산대책과 LTV DSR 규제는 은행 및 보험사에 적용되는 기준으로, 그 외 저축은행 캐피탈 대부업 등 금융권은 일부가 적용되거나 아예 적용되지 않기 때문에 소득과 무관하게, 규제지역과 무관하게 후순위 주택담보대출 이용이 가능하기 때문입니다.

은행/보험사가 규제지역에 따라 이용목적에 따라 아파트 시세의 40%~60%까지 가능한 반면, 후순위는 시세의 80%~90%까지 이용 가능합니다. 또한 소득증빙 가능한 개인사업자 4대보험 직장인부터 소득증빙 불가한 주부 무직자도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단! 소득이 없는 경우, 이미 부채 비율이 높은 경우 가능한 한도가 줄어들거나 금리가 높아질 수 있으며, 요즘처럼 금리가 급등하고 집값이 급락하는 상황엔 이용 문턱이 더욱 높아지기 때문에 대부업 후순위주택담보대출이라고 해도 무조건 누구나 쉽게 이용 가능하지 않습니다.

 

소득 문제로 DSR이 높아 주택담보대출 이용에 어려움을 겪고 있거나, 은행에서 가능한 금액만으로는 부족하다면? DSR안보는 대부업 주택담보대출 후순위 이용 전 업체별 조건을 비교하고자 한다면 금융플러스 무료 상담으로 안전하고 정확하게 확인해보세요. 

 

 

 

무료 상담 신청하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