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고객센터

오늘부터 전화로 재난지원금 신청… '실수 기부' 언제라도 취소 가능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운영자
댓글
0건
조회
21회
작성일
20-05-15 14:09

본문

온라인 신청 어려운 고령층 등 불만에 개선

 

온라인 신청만 가능했던 정부의 긴급재난지원금이 15일부터 카드사 콜센터와 자동응답시스템(ARS)으로도 가능해진다. 실수로 기부 신청을 눌렀거나 기부하지 않기로 마음이 바뀔 경우 언제든지 기부를 취소할 수 있다.


행정안전부는 15일부터 카드사와 협의한 결과 카드사 콜센터와 ARS 자동응답시스템 등을 통해 지원금을 신청할 수 있도록 했다고 밝혔다. 그간 인터넷 사용이 익숙지 않는 고령층 등 일부 국민이 카드사 홈페이지나 스마트폰 앱을 다운받아 신청하는 데 불편을 겪고 있다는 민원이 속출해 전화로도 지원금 신청이 가능하도록 방식이 개선된 것이다.

ARS 신청 시간은 오전 0시 30분부터 오후 11시 30분까지 할 수 있다. 콜센터 운영 시간은 카드사마다 차이가 있어 미리 확인해야 한다. KB국민카드, 현대카드, BC카드, 롯데카드, 우리카드 등이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하고 삼성카드와 신한카드는 콜센터에서도 24시간 지원금을 신청할 수 있다.

재난지원금을 실수로 기부한 국민은 언제든지 취소할 수 있다. 기존 기부를 신청한 당일만 취소가 가능했지만 신청일과 무관하게 취소할 수 있다. 실수로 기부금을 납부해 불만이 빗발치자 정부가 고의적으로 지원금 기부를 유도하는 것 아니냐는 비판이 나오기도 했다. 이에 따라 기능 개발을 마친 일부 카드사에서 먼저 시작하고 나머지 카드사도 다음주까지 가능하도록 기능을 구축할 예정이다.
 

행안부에 따르면 긴급재난지원금은 283만명이 현금으로 받았다. 이번주부터 4일간 인터넷 신청을 한 가구수가 780만명을 넘었다. 18일부터 은행에 방문해 지원금을 카드에 충전하거나 주민센터에서 선불카드나 상품권으로 받을 수 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빠른상담신청

  • - -
  • 만원

신청하기
닫기
Hosting by AD COMMUNIC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