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고객센터

직장인 평균 연봉 1위 삼성전자, 얼마?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운영자
댓글
0건
조회
16회
작성일
21-04-01 10:53

본문

79cac6beff29cd373f0bd5e6be75ef92_1617241
 

 

국내 매출액 상위 100대 기업 중 15개 기업의 직원들은 평균 연봉 1억 이상을 받은 것으로 조사됐다.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은 2020년 사업보고서를 공시한 86개사 직원 연봉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일 밝혔다.

직원 평균 급여가 가장 높은 기업은 삼성전자로 1인당 평균 1억 2700만원이었다. SK에너지(1억 2100만원)와 SK텔 레콤(1억 2100만원)은 같이 2위를 차지했다. 이어 SK종합화학(1억 1700만원) SK인천석유화학(1억 1300만원) S-Oil(1억 924만원) E1(1억 700만원) 여천NCC (1억 500만원) GS칼텍스(1억 381만원) LG상사(1억 300만원) NAVER(1억 248만원) 포스코인터내셔널(1억 100만원) 한화토탈(1억 100만원) 금호석유화학(1억 100만원) 삼성물산(1억원) 등이었다.

1인당 평균 급여는 8361만원(천단위 이하 반올림)으로 2019년(8358만원)보다 소폭 상승했다.

남성 직원(51개사)의 평균 연봉은 9153만원으로 여성 직원(6008만원)보다 3145만원이 더 높았다. 남성의 경우 삼성전자가 1억 3600만원으로 가장 높았다. 다음으로 SK텔 레콤(1억 3000만원) SK에너지(1억 2500만원) 포스코인터내셔널(1억 2300만원) SK종합화학(1억 2300만원) LG상사(1억 2200만원) 등의 순이었다.

여성도 삼성전자 (9800만원)가 1위였다. 이어 NAVER(9114만원) SK텔 레콤(8600만원) 삼성에스디에스(8300만원) 케이티(7900만원) 등의 순이었다..

직원의 1인당 평균 근속연수는 13년이었다. 근속연수가 가장 긴 기업은 기아자동차(22.1년)였고 케이티(21.6년) SK에너지 (21년) SK종합화학(19.6년) 포스코(19.1년) SK인천석유화학(19년) 여천NCC(19년) 현대자동차(18.8년) 한화에어로스페이스(18.6년) 한온시스템(18.4년) 대우조선해양(18.3년) S-Oil(17.7년) 등의 순이었다.

성별에 따라서는 남성의 경우 평균 14.1년인데 비해 여성은 평균 9.4년으로 남성이 여성보다 4.7년 더 길었다.
 

남성 평균 근속연수가 긴 기업들은 기아자동차(22.4년) 케이티(22.2년) SK에너지(21.5년) SK종합화학(20.5년) 포스코(20.1년) 등이 있었다. 여성은 케이티(18.6년) 케이티앤지(16.3년) 기아자동차(15.4년) SK에너지(13.7년) SK하이닉스(12.9년) 등의 순으로 근속연수가 길었다.

 

경향신문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빠른상담신청

  • - -
  • 만원

신청하기
닫기
Hosting by AD COMMUNICATION.